[V리그] '켈시·박정아 38점' 도로공사, 흥국생명에 역전승

임재훈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2 22:57:08
  • -
  • +
  • 인쇄
▲ 박정아(사진: KOVO)

 

[스포츠W 임재훈 기자]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2위를 달리고 있는 한국도로공사가 흥국생명에 역전승을 거두고 시즌 승점 50 고지를 눈앞에 뒀다. 

 

도로공사는 12일 인천 삼산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2021-2022 V리그 여자부 원정 경기에서 흥국생명에 세트 스코어 3-1(22-25 25-19 25-18 25-14) 역전승을 거뒀다. 

 

이승 승리로 시즌 17승(5패)째를 따낸 도로공사는 승점 3을 추가하며 시즌 승점 48을 기록, 선두 현대건설(21승1패 승점 62)과의 격차를 승점 14로 줄였다. 

 

반면 흥국생명은 첫 세트를 따내고도 역전패를 허용, 연승에 실패했다. 시즌 8승 14패 승점24를 기록한 흥국생명은 5위에 머물렀다. 

 

도로공사는 외국인 주포 켈시 페인(등록명: 켈시)이 이날 블로킹 5개를 포함해 양 팀 통틀어 최다 득점인 23점을, 박정아가 15점을 올려 이들 쌍포가 38점을 합작하면서 팀 승리를 이끌었다. 이들 외에 배유나(9점)와 전새얀(11점)도 제몫을 했다. 

 

흥국생명은 외국인 선수 캐서린 벨(등록명: 캣벨)이 18점을 올려 팀 내 최다 득점을 기록했지만 공격성공률이 26.4%에 그친 점이 아쉬웠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

주요 기사

스포츠

문화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