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디빅리그', 1년 8개월 만 현장 방청 재개

노유정 기자 / 기사승인 : 2021-11-04 15:36:04
  • -
  • +
  • 인쇄
▲ [사진: tvN]

 

tvN '코미디빅리그'가 다시 시청자들과 만난다.

 

'코미디빅리그'(이하 '코빅')가 약 1년 8개월여 만에 현장 방청을 재개한다. '코빅'은 지난 해 2월 25일 무관객 녹화를 시작한 이후, 같은 해 7월 3쿼터 시작과 함께 랜선 방청 시스템을 도입했다.

 

시청자들은 4일부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현장 방청 신청이 가능하며, 당첨자는 오는 9일 432회 현장 방청에 참여 가능하다.

 

동반인 포함 2인까지 입장 가능하다. 이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출을 맡은 남경모PD는 "공개 코미디에서 가장 중요한 멤버는 관객이라고 생각한다. 오랜만에 관객분들과 함께 즐겁게 호흡하며 무대를 꾸밀 생각에 연기자와 제작진 모두 설레는 마음으로 준비 중이다. 방역 가이드에 맞춰 안전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며 말했다.

 

이어 "특히 코미디언들이 관객분들을 많이 그리워했다. 그동안 축적됐던 그 그리움이 무대에서 어떻게 터져나올지 매우 기대된다"라고 덧붙였다.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코빅'은 국내 유일 순위 경쟁 시스템을 도입한 공개 방청 코미디 프로그램으로, 특히 방청객과의 소통하며 만들어가는 무대는 '코빅'의 시그니처 중 하나로, 특별한 사랑을 받았다. 

 

한편 7일 방송될 4쿼터 6라운드에는 7년 만에 신곡으로 컴백한 2AM이 '사이코러스'에 출연할 예정이며, tvN ‘코미디빅리그’는 매주 일요일 저녁 7시 45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

주요 기사

스포츠

문화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