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BJ, 커피 찌꺼기 재활용 원단 사용한 ‘카페 데님’ 팬츠 출시

노유정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9 13:05:53
  • -
  • +
  • 인쇄
▲ [사진: TBJ]

 

캐주얼 브랜드 TBJ가 친환경 소비 트렌드에 발맞춰 커피 찌꺼기를 100% 리사이클링한 ‘카페 데님’ 팬츠를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TBJ의 카페 데님 팬츠는 전세계적으로 불고 있는 지속가능성에 대한 실천으로 커피 원두 잔여물에서 추출한 나노 입자를 원사에 주입한 환경친화적 섬유 소재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원두 특유의 소취 및 항균 기능으로 체내와 외부로부터 발생하는 냄새를 없애 주고, 세균 번식까지 막아줘 쾌적한 착용감을 자랑하며, 자외선 차단 기능도 있어 야외 활동 시 피부를 보호해 준다.

 

기모 안감이 더해져 한겨울에도 발열 효과가 뛰어나며, 엉덩이부터 허벅지까지 깔끔하게 떨어지는 베이직한 디자인은 다양한 스타일과 매치하기 쉬워 데일리룩으로 제격이다. 

 

남성용은 여유 있는 테이퍼드 핏, 여성용은 스트레이트 핏으로 취향에 맞게 골라 입을 수 있다.

 

TBJ 관계자는 “패션업계의 환경보호 트렌드에 동참하기 위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고안해 연구하고 있다”며 “친환경 패션은 일시적인 현상이 아닌 만큼 앞으로도 소비자의 취향과 가치소비를 만족할 수 있는 제품 개발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한편 TBJ는 이번 친환경 아이템 출시를 기념해 로우키 성수점을 비롯해 연희동, 한남동 등에 위치한 인기 카페의 바리스타들과 함께 진행한 이색 컨텐츠도 공개, 각 바리스타들과 함께한 컨텐츠는 TBJ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

주요 기사

스포츠

문화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