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호연, '亞 최초' 보그 US 단독 커버장식 "전 세계 홀린 독보적 아우라"

노이슬 기자 / 기사승인 : 2022-01-06 13:00:41
  • -
  • +
  • 인쇄
-'오징어 게임' 정호연, 보그 US 2월호 커버장식
-아시아 스타 최초 보그 US 커버장식 '이례적'
-전 세계 사로잡은 독보적 아우라

[스포츠W 노이슬 기자] '글로벌 대세' 정호연이 '아시안 최초 단독'으로 보그 US 2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배우 정호연의 첫 연기 데뷔작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연출, 극본 황동혁)이 넷플릭스 사상 최고의 히트작으로 자리매김, 전 세계적인 신드롬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정호연이 아시안 최초 단독으로 보그 US 커버를 장식해 눈길을 끈다. 

 

특히 미국 보그 창간 130년 역사상 단독으로 커버를 장식한 첫 한국인이라는 점에 더욱 의미가 깊다.
 

▲정호연, '亞 최초' 보그 US 단독 커버장식/보그 US 제공

 

LA에서 촬영된 이번 보그 US 화보 속 정호연은 여유롭게 카메라를 응시하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흔들림 없는 눈빛과 표정, 절제된 포즈에서도 드라마틱한 무드를 풍기며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특히 정호연의 깊은 눈빛과 온몸에서 뿜어져 나오는 카리스마는 화려한 의상과 배경에도 별다른 장치 없이 오롯이 시선을 자신에게 집중시키게 만들며 '글로벌 대세'로 자리매김한 정호연의 카리스마를 엿볼 수 있다. 

정호연은 보그 US와의 인터뷰를 통해 '오징어 게임'이 끝난 후 바쁘게 살아온 날들을 진솔하게 털어놓았다. 

 

정호연은 '오징어 게임'이 공개된 당시를 회상, "한 달 만에 내 인생이 전부 바뀌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오징어 게임' 신드롬 이후 "영어를 배우고, 자세와 목소리를 훈련하고, 예술과 영화를 통해 세계관을 넓히는 등 열심히 일했다"고 전했다. 

 

보그 US 측은 "정호연을 묘사할 단어가 하나 있다면 바로 열심이다. 열심히 일하고, 모든 일에 심혈을 기울인다. 폭발한 것 같은 느낌이 들 때까지"라며 빠르게 치솟고 있는 인기에도 흔들림 없이 차근히 제 몫을 해나가고 있는 정호연을 설명했다. 

앞서 정호연은 '오징어 게임'의 미국 현지 프로모션 일정 소화를 위해 미국으로 출국, 'LACMA 갈라'와 'CFDA 패션 어워즈'에 참석하는 것은 물론 美 고담 어워즈에 참석한 '오징어 게임'팀은 한국 드라마 최초로 작품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더불어 정호연은 美 고담 어워즈에서 단독 시상자로 등장해 강렬한 존재감을 펼쳤다. 이에 전례 없는 글로벌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는 정호연의 다음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정호연, '亞 최초' 보그 US 단독 커버장식/보그 US 제공

 

▲정호연, '亞 최초' 보그 US 단독 커버장식/보그 US 제공

 

▲정호연, '亞 최초' 보그 US 단독 커버장식/보그 US 제공

 

▲정호연, '亞 최초' 보그 US 단독 커버장식/보그 US 제공


한편 '아시안 최초 단독'으로 보그 US 커버를 장식한 정호연의 특별 화보와 배우로서의 진솔한 이야기를 담은 인터뷰는 보그 US 2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

주요 기사

스포츠

문화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