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단협 갈등 해결' 현대중공업 노사, '조선사업 발전을 위한 노사 선언' 선포식 개최

김영욱 기자 / 기사작성 : 2021-07-22 12:57:29
  • -
  • +
  • 인쇄

지난 16일 임단협을 타결한 현대중공업 노사가 22일 울산 본사에서 '조선산업 발전을 위한 노사 선언' 선포식을 열었다.

이번 선포식에는 한영석 사장과 조경근 노조지부장, 김호규 전국금속노동조합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선언에서 회사는 노조의 고용안정과 근로조건 유지·향상에 노력하고, 노조는 회사 경영 정상화와 성실 근로 분위기 조성을 위해 힘쓰기로 했다. 선언은 장기 침체를 겪은 조선업이 최근 수주 회복세를 보이는 상황에서 기회를 살리기 위해 노사가 신뢰와 협력으로 힘을 모으자는 취지를 담았다.

노사는 조선산업의 지속 가능한 미래 발전과 노동자 고용안정, 양질의 일자리 확보를 위해 구체적인 결정으로 산업·업종별 협의체를 구성하기로 했다.

현대중공업 노사는 2019년 대우조선해양 인수를 위한 물적분할(법인분할)을 놓고 마찰했고, 이 영향으로 임단협이 2년 2개월여 만에 마무리됐다.

 

노사는 이번 선언이 기존 갈등을 청산하고 새로운 관계를 세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이날 행사에선 지난 16일 타결된 2019·2020년 임단협 조인식도 함께 진행됐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