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비통, 탄생 200주년 기념 ‘루이 200' 프로젝트 공개

노유정 기자 / 기사승인 : 2021-08-02 11:29:32
  • -
  • +
  • 인쇄
▲ 루이 더 게임 포스터 및 비비엔 캐릭터 [사진: 루이비통]

루이비통이 창립자 루이 비통의 탄생 200주년을 기념해 ‘루이 200’ 프로젝트를 공개한다.

 

하반기 동안 진행되는 이번 프로젝트에서는 게임, 쇼윈도 아트, 소설 및 다큐멘터리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통해 브랜드 창립자의 유산이 조명될 예정이다.


오는 4일 공개될 창립자의 이야기를 새롭게 풀어낸 어드벤처 비디오 게임 ‘루이: 더 게임(Louis: The Game)’은 루이 비통의 마스코트 비비엔(Vivienne)이 창립자 탄생 200주년을 상징하는 200개의 초를 수집하기 위해 전 세계 7개 지역을 모험하는 여정을 담았으며, 각 퀘스트마다 브랜드 역사에 대한 흥미로운 일화를 확인할 수 있다.

 

▲ 루이 비통 쇼윈도 렌더링 이미지 [사진: 루이비통]

 

또한 19세기 후반부터 쇼윈도 아트를 지속해온 루이비통의 전통에 이어,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 200명과의 협업으로 탄생한 쇼윈도를 선보인다. 

 

회화, 비디오, 공연, 조각, AR, 사진, 글, 음향 등 다양한 소재를 통해 장인정신 및 독창성 등 창립자 루이 비통의 유산이 각 아티스트의 방식으로 재해석된 것이 특징으로 이번 쇼윈도 프로젝트는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 루이비통 스토어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외에도 뉴욕을 대표하는 아티스트 알렉스 카츠(Alex Katz)가 완성한 세 폭의 대규모 루이 비통 초상화, 루이 비통의 삶을 다룬 프랑스 작가 카롤린 봉그랑(Caroline Bongrand)의 소설 역시 올 하반기 중 만나볼 수 있다. 

 

루이비통 개인의 발자취를 조명한 다큐멘터리 ‘루이를 찾아서(Looking for Louis)’도 스트리밍 플랫폼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하여 루이비통 회장 겸 CEO 마이클 버크(Michael Burke)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창립자 루이 비통이 당대부터 현재까지 시간을 초월한 시대의 인물로 자리하게 된 배경을 이해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 젊은 시절의 루이 비통 [사진: 루이비통]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