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유메디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 자동심장충격기 공급

이유진 기자 / 기사작성 : 2021-07-20 11:08:16
  • -
  • +
  • 인쇄

[스포츠W 이유진 기자] 글로벌 헬스케어 전문기업 씨유메디칼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 자동심장충격기(AED)를 공급한다.


씨유메디칼은 19일 영국 내 대리점을 통해 EPL에 규모 약 500만달러(약 57억원)의 AED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공급기간은 올해 말까지다.


이번 씨유메디칼의 AED 공급은 지난달 13일 유로2020(유럽축구선수권 대회, UEFA EURO 2020) 본선 조별리그 1차전인 덴마크-핀란드 전에서 인터밀란 소속인 덴마크팀의 크리스티안 에릭센(Christian Eriksen)이 갑작스러운 심정지로 쓰러졌다가 심폐소생술과 AED를 통해 소생한 사건에 따른 것이다.

이 사건으로 영국 전역에 위치한 수많은 축구 클럽에 AED의 필요성이 대두됐고 세계적으로 가장 부유한 축구리그인 EPL이 주도해 영국내 경기장 및 축구클럽에 AED를 보급하는 대규모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됐고 씨유메디칼의 제품이 선정된 것이다.

씨유메디칼은 올 초부터 핵심사업에 역량을 집중하기 위해 전문경영인을 영입하고 기업 체질 개선을 단행해왔고 올 1분기 흑자전환이라는 성과도 거뒀다. 

 

하반기에는 AED 신제품 2종을 출시하는 등 흑자기조 유지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번에 EPL 시장을 뚫은 영국을 비롯해 해외 78개국 수출 네트워크를 활용한 신사업 발굴의 성과도 곧 가시화될 것이라는 기대를 받는다.

씨유메디칼은 "영국 EPL 뿐 아니라 독일 등 유럽 내 여타 축구 리그 및 스포츠클럽까지 시장 확대를 기대할 수 있게 된 것"이라며 "이번 공급건과 하반기 예상되는 시장 상황을 고려할 경우 회사의 실적목표 상향 가능성도 있다"고 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