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대우조선해양건설, 하키 유망주 김선아 후원

임재훈 기자 / 기사작성 : 2021-04-16 08:36:19
  • -
  • +
  • 인쇄
▲ 김선아(사진: 대한체육회)

 

하키 유망주 김선아(한국체대)가 ㈜한국테크놀로지-대우조선해양건설의 후원을 받게 됐다.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15일 서울 송파구 대한하키협회 사무실에서 스포츠 유망주 홍보 캠페인 '뉴스타운동본부' 제2호 선수 후원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전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사)대한하키협회 이상현 회장, ㈜한국테크놀로지-대우조선해양건설 ESG경영위원회 문강배 위원장, 하키 유망주 김선아 등이 참석했다.

이상현 (사)대한하키협회 회장은 “스포츠 발전을 위해서는 우수한 선수를 육성하고 지원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이 매우 중요하다. 한국 하키의 발전을 위해 김선아 선수를 후원해주실 ㈜한국테크놀로지-대우조선해양건설 ESG경영위원회와 스포츠 유망주 홍보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는 대한체육회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이번에 제2호 장학금을 받게 된 김선아도 “한국 하키를 대표해서 지원해주신 만큼 앞으로 더 훌륭한 선수가 될 것을 약속드리며, 2022 항저우아시안게임과 2024 파리올림픽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문강배 ㈜한국테크놀로지-대우조선해양건설 ESG경영위원회 위원장은 “최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단순한 재정 지원을 넘어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는 것”이라며, “스포츠를 통해 우리 사회에 필요한 선한 영향력을 지속적으로 늘려가겠다”고 말했다.

대한체육회 관계자는 “최근 하키, 컬링 등 스포츠 유망주들에게 관심을 가져주시는 기업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관심과 지원이 필요한 선수들이 아직 많기 때문에 우리 선수들이 마음껏 운동하고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뉴스타운동본부 프로젝트를 꾸준히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한체육회는 국민들에게 스포츠 유망주를 알리고, 기업들의 관심과 후원을 유도하여 유망 선수가 스포츠 스타로 성장할 수 있도록 뉴스타운동본부 홍보 캠페인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