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리그] '18점' 야스민 또 날았다...현대건설, 개막 2연승

이범준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1 08:23:22
  • -
  • +
  • 인쇄
▲ 현대건설이 새 외국인 선수 야스민 베다르트(사진: KOVO)

 

현대건설이 새 외국인 선수 야스민 베다르트(등록명 야스민)의 활약을 앞세워 개막 2연승을 달렸다. 

 

현대건설은 20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원정경기에서 도로공사를 세트 스코어 3-0(25-13 25-23 25-20)으로 완파했다.

지난 8월 열린 컵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현대건설은 올 시즌 우승후보로 평가 받는 도로공사를 상대로 기분 좋은 완승을 거두면서 V리그 개막 후 2연승을 달렸다. 

데뷔전에서 트리플크라운(한 경기 서브·블로킹·백어택 각 3점 이상)을 작성한 야스민은 이날도 양 팀 최다인 18득점을 쓸어담으며 팀의 연승을 이끌었고, 양효진(12득점), 고예림(10득점), 이다현, 정지윤(이상 7득점) 등 주전 선수들의 고른 득점 지원이 이뤄지면서 낙승을 거뒀다. 


도로공사는 켈시 페인(16득점·등록명 켈시)이 고군분투했으나 공격 성공률 22.22%에 그친 박정아(8득점)의 부진이 아쉬웠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