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U-18 핸드볼 대표팀, 광복절 한일전 승리...세계선수권 8강행

최지현 / 기사작성 : 2018-08-16 10:59:39
  • -
  • +
  • 인쇄
사진: 국제핸드볼연맹

한국 18세 이하 여자핸드볼 대표팀이 광복절에 일본을 물리치고 세계선수권 8강에 진출했다.


오성옥 감독이 지휘하는 한국은 15일(현지시간) 폴란드 키엘체에서 열린 제7회 18세 이하 여자핸드볼 세계선수권대회 9일째 일본과 16강전에서 36-30으로 이겼다.


이로써 우리나라는 16일 유럽의 강호 독일과 4강 진출을 놓고 맞붙게 됐다.


조별리그를 5전 전승으로 통과한 한국은 박소연(삼척여고)이 혼자 10골을 넣고 김수민(황지정산고)과 오예닮(인천비즈니스고)이 나란히 6골씩 추가했다.


이번 대회 8강은 한국-독일, 헝가리-스페인, 네덜란드-스웨덴, 러시아-덴마크의 대결로 압축됐다.


16강전까지 6전 전승을 거둔 나라는 한국과 헝가리, 러시아 등 3개국이고 8강에 오른 비유럽국가는 한국이 유일하다.


한국은 이 대회에서 1회 대회인 2006년 준우승, 2016년 3위 등의 성적을 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