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채영, 양궁 월드컵 2연속 여자 개인전 金 '2관왕'

최지현 기자 / 기사작성 : 2019-05-12 19:06:54
  • -
  • +
  • 인쇄
▲강채영(사진: 세계양궁연맹)

강채영(현대모비스)이 2019 세계양궁연맹(WA) 월드컵 1차 대회에 이어 2차 대회에서도 개인전 정상에 올랐다. 

강채영은 12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대회 리커브 여자 개인전 결승에서 스기모토 토모미(일본)를 상대로 한 수 위 기량을 뽐내며 세트 승점 6-0(28-26 28-27 28-26) 완승을 거뒀다. 

 

그는 앞서 장혜진(LH), 최미선(순천시청)과 나선 단체전에서도 중국을 세트 승점 6-0(54-51 57-48 55-53)으로 가볍게 따돌렸다.


남자 개인전에서는 이우석(국군체육부대)이 선배 김우진(청주시청)을 세트 승점 6-2(29-25 26-28 29-28 28-27)로 제압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남자 대표팀은 단체전에서 방글라데시를 세트 승점 6-2(54-56 57-51 57-54 59-55)로 꺾어 동메달을 획득했다.

혼성전 동메달결정전에 출전한 이우석, 최미선 조는 영국 조를 6-2(36-37 39-35 38-37 38-37)로 제압했다. 이로써 한국 대표팀은 리커브 종목에서 금메달 3개, 은메달 1개, 동메달 2개를 획득했다. 하루 전 끝난 컴파운드(금메달 1개·은메달 2개)까지 더하면 금메달 4개, 은메달 3개, 동메달 2개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월드컵 3차 대회는 20~26일 터키 안탈리아에서 열린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