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감시운동본부, '에코-인 나무심기 릴레이 선포식' 성황

이유진 기자 / 기사작성 : 2020-11-20 15:04:10
  • -
  • +
  • 인쇄


'에코-인 나무심기 릴레이'와 '에코-인 글로벌 환경 가요제'를 추진하고 있는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가 19일 오후5시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더 파티움’에서 "지구온난화 방지 에코-인 나무심기 릴레이 선포식"을 성공리에 개최했다.


코로나19 시대에 맞게 철저한 방역과 질서유지로 위생에 철저를 기한 모습이 돋보인 가운데 진행된 이번 행사는 “에코-인 캠페인조직위원회”, “대한민국환경공헌대상조직위”가 주최했으며,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이상권총재와 도선제 중앙회장, 홍룡 상임고문, 김승기 조직위원장, 이인선 감시위원장 등 임직원, 홍문표 의원, 임덕규, 이희규 전의원 등 정치인, 권봉길 국정방송 총재, 우덕수 한국신문방송인클럽 부회장 등 언론인, 정태익 전 러시아 대사, 백민 환경감시 명예 총재, 이승민 월드유니버시티 의장 및 기업체 대표 등이 참석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영상 격려사에서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의 노고에 치하한다며 이번 캠페인이 세계적인 캠페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말을 했으며, 이어 이어진 김윤기 대회장의 인사말은 “국내는 물론 세계인 모두가 1인 한 그루 이상 나무를 심고 가꾸어 갈 때 지구는 숨을 쉬고, 맑은 공기가 세상을 바꾸게 될 것”이라는 내용이 담겼다.


2부 행사에서는 '기차와 소나무'의 가수 이규석, 연정, 원미연과 서예퍼포먼스 비백박사 문정숙 등이 환경을 주제로 한 노래와 퍼포먼스로 에코-인 환경 콘서트의 서막을 올렸다.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에서 중점적으로 펼칠 사업 중에 하나는 에코-인 글로벌 환경가요제로 일반인과 가수가 참여하는 에코-인 가수 선발대회다.


이는 월드미스유니버시티 세계 조직위와 함께 전세계 150여 국가에서, 환경 K-트롯가수를 발굴하는 가요제로 이를 통해 나무심기릴레이 캠페인을 널리 알리고 환경에 대한 중요성을 고취시키며 한류문화와 환경의식 고양에 앞장 서게 된다.


에코-인 나무심기 릴레이는 '지구환경살리기 2030 U2℃ 캠페인'의 일환으로 지구환경살리기 2030 U2℃캠페인은 2015년 세계 195개국이 참여한 ‘파리 기후변화협약’에서 나온 문구로서 지금 이대로 가면 지구의 온도가 산업화 이전 시대와 비교해 2℃ 이상 상승할 수 있으므로 모두가 노력하여 지구의 온도상승을 2℃ 이하로 유지하자는 캠페인이다.


에코-인 나무심기 릴레이 캠페인은 그 일환으로 '나를 위한 반려나무', '가족을 위한 사랑나무', '지구를 위한 생명나무' 등 세 그루의 나무심기로 지구 온난화를 방지하는 글로벌 캠페인이다.

 

이번 행사는 에코-인 캠페인조직위원회, 대한민국환경공헌대상조직위 주최,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주관이며 (사)한국노년복지연합, WK엔터테인먼트, KING STAR, 환경보전대응본부 등이 참석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