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역서울284, 28일 기획전시 연계 프로그램 ‘DMZ 열차투어' 운영

서지영 기자 / 기사작성 : 2019-04-26 14:29:49
  • -
  • +
  • 인쇄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기획전시의 연계 프로그램인 ‘DMZ 열차투어’가 오는 28일 운영된다.

현재 문화역서울 284에서 진행되고 있는 기획 전시는 한국 전쟁 이후, 무장을 가속해 온 역설적인 공간인 비무장지대(DMZ: Demilitarized Zone)가 진정한 의미의 비무장지대로 변화하는 과정을 조명하고, 예술가, 건축가, 디자이너, 학자들과 함께 현재 진행형의 평화 과정을 전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DMZ 열차투어 포스터
이번에 운영되는 DMZ 열차투어는 전시 동안 총 2회 운영, 기획자·작가들과 함께 DMZ 접경지역을 방문하고 비무장지대를 정치‧사회적, 문화‧예술적, 일상적인 측면에서 다각도로 살펴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지난달(3월 31일), 진행된 열차투어는 전철화 건설사업으로 운행이 중지되기 전 마지막으로 경원선 기차를 타고 철원으로 이동하여 아드리안 비샤르 로하스, 허수영 등 접경지역 사람들의 삶을 예술을 통해 다룬 ‘디엠지 프로젝트(DMZ PROJECT)’의 작품을 감상하고, 평화전망대·근대문화유적관·노동당사 등을 방문했다.

이번에 두 번째로 진행하는 ‘DMZ 열차투어’는 경의선 기찻길을 따라 접경지역인 파주로 이동하여 1953년부터 2004년까지 미군이 주둔한 곳이자 DMZ에서 약 2km 떨어진 곳에 있어 분단의 현실을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는 ‘캠프 그리브스’와 서부전선 군사분계선 최북단에 위치한 ‘도라전망대’, 분단의 흔적을 살펴볼 수 있는 ‘제3땅굴’, 민통선 안에 있는 경의선의 최북단역 ‘도라산역’ 등을 방문할 예정이다. 

 

‘DMZ 열차투어’를 통해 과거와 현재를 둘러싼 DMZ 지역의 다양한 모습과 이야기를 생생하게 체험하고, DMZ의 역사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는 것이 주최측의 설명이다. 

‘DMZ 열차투어’ 프로그램은 당일 일정으로 진행되며 참가비는 무료다.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문화역서울 284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예약이 가능하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