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육상연맹, 200m·원반던지기 등 4종목 다이아몬드 리그서 제외...왜?

김찬영 기자 / 기사작성 : 2019-11-07 13:42:55
  • -
  • +
  • 인쇄
▲사진: EPA=연합뉴스

 

국제육상경기연맹(IAAF)이 운영하는 A급 리그인 다이아몬드리그에서 트랙 종목인 200m, 3,000m 장애물과 필드 종목인 세단뛰기, 원반 던지기가 제외된다. 

 

IAAF는 7일(한국시간) "설문조사와 각종 연구를 통해 4개 종목을 엘리트 다이아몬드리그 시리즈에서 빼기로 했다. 이 종목들은 콘티넨털컵 등에서는 볼 수 있다"고 전했다.

 

세바스찬 코 IAAF 회장은 "우리의 목표는 IAAF 다이아몬드리그가 빠르게 글로벌 빅 이벤트로 자리 잡는 것"이라며 "방송사와 팬이 선호하는 종목 위주로 리그를 재편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리그에서 빠진 4개 종목 관계자들이 느낄 실망감을 이해한다. 4개 종목을 활성화할 방안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같은 결정이 내려지게 된 가장 큰 이유는 결국 인기 때문이라는 말인 셈이다. 

다이아몬드 리그는 올림픽, 세계선수권대회 등 메이저 이벤트가 열리지 않는 해에 육상 스타들을 볼 수 있는 대회다. 

다이아몬드리그의 인기를 끌어올리고자 고민하는 IAAF는 경기 수를 늘리기보다는 팬들이 선호하는 종목 위주로 리그를 펼치겠다는 판단 아래 이와 같은 결정을 내린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에 따라 내년는 15차례의 다이아몬드리그에서는 100m와 남자 110m허들, 여자 100m 허들, 400m, 400m 허들, 800m, 1,500m, 3,000m, 멀리뛰기, 높이뛰기, 장대높이뛰기, 창던지기, 포환던지기 등 남녀 각 12종목씩만 편성된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