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TA] 키키 베르텐스, 테니스 코치 약혼자와 결혼 "대단한 날"

윤어진 기자 / 기사작성 : 2019-12-02 13:38:07
  • -
  • +
  • 인쇄

 

 

여자프로테니스(WTA) 세계랭킹 9위에 올라 있는 키키 베르텐스(네덜란드)가 결혼 소식을 전했다. 

 

베르텐스는 2일(한국시간) 자신의 SNS에 웨딩드레스 차림으로 새 신랑과 멋진 포즈로 찍은 사진 몇 컷을 공개하면서 "2019년 11월 30일, 대단한 날"이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베르텐스의 결혼 상대는 같은 네덜란드 국적의 테니스 코치 렘코 데 리즈케인 것으로 알려졌다. 

 

베르텐스는 2019시즌 상트페테르부르크 트로피(2월)와 마드리드 오픈(5월) 단식을 제패한 것을 포함해 WTA 투어 통산 9차례의 단식 우승 타이틀을 보유하고 있다. 

 

베르텐스는 지난 2017년 국내에서 열린 WTA 투어 대회인 코리아오픈에서도 우승을 차지해 국내 팬들에게도 낯익은 선수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