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지섭·조은정, 7일 부부 됐다 '혼인신고'...5천만원 기부

서지영 기자 / 기사작성 : 2020-04-07 12:36:48
  • -
  • +
  • 인쇄
▲소지섭, 조은정

 

배우 소지섭과 조은정이 법적으로 부부가 됐다.

 

소지섭의 소속사 51k는 7일 공식입장을 통해 “소지섭이 소중한 인연을 만나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며 “지난해 열애를 인정했던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신뢰와 사랑을 바탕으로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로 약속하고, 금일 4월 7일, 혼인신고를 함으로써 법적인 부부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일생에서 가장 중요하고 행복한 순간을 조용히 간직하고 싶다는 소지섭과 조은정의 뜻에 따라, 식은 직계 가족들끼리 모여 조용히 치른다”며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조금이나마 위로와 도움이 되고자 굿네이버스에 5000만원을 기부하고, 교육 취약 계층 아동들에게 태블릿 PC 및 스마트 기기를 지원하는 것으로 식을 대신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51k는 “인생의 새로운 시작을 앞두고 있는 두 사람을 축복해 주시기 부탁드린다”며 “소지섭은 앞으로 배우로서 더 좋은 활동으로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소지섭과 조은정 커플은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 조은정이 리포터로 활동하던 지난 2018년 3월 소지섭 주연의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에 대한 인터뷰를 통해 만난 것이 인연이 되어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