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자이, 뇌건강 지킴이 ‘새미’, 추석부터 정식 서비스 런칭

배연수 기자 / 기사작성 : 2020-09-29 12:31:01
  • -
  • +
  • 인쇄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한국에자이와 연세대학교 학교 기업 ㈜하이가 공동 개발하고 프로모션 하는 뇌건강 지킴이 ‘새미’가 다가오는 추석부터 정식으로 서비스를 런칭한다. 

 

한국에자이는 해당 서비스로 치매 조기 발견과 예방을 목적으로 한 디지털 치료제 분야의 새로운 문을 열게 됐다.

한국에자이가 선보이는 뇌건강 지킴이 새미는 인지 훈련 도우미 챗봇으로, 치매 조기 발견 및 예방에 효과적이다. 치매 영역에서 노력해온 한국에자이가 보유한 헬스 케어 지식에 하이의 인공지능 기술이 더해져 완성됐다.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의 챗봇 형태로 운영하던 기존 버전에서 일상적인 대화 기능을 더 강조한 솔루션으로 새롭게 찾아왔다.

우선 새미는 인지 강화 훈련과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될 일상 대화 서비스로 구성했다. 그중 인지 강화 훈련은 계산·언어·집중력·기억력·실행력·시공간 등 6개 영역에서 총 23개 훈련을 세밀하게 제공하며, 일상 대화는 친숙함이 느껴지는 주제로 준비했다. 

 

타 서비스와 달리, 대화 기능을 강조한 점이 특징이며, 식사, 운동, 사회활동 등 다양한 분야에서 뇌 건강 트레이닝을 돕는다.

한국에자이 측의 김은호 이사는 새미를 “카카오톡 챗봇이라는 플랫폼을 충분히 활용해, 인지 능력 강화와 치매 예방 훈련을 동시에 제공하는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특히 “현재 유행 중인 언택트렌드에 가장 적합한 비대면, 비접촉 형태라는 점에서 의미가 높고, 언제 어디서든 편하게 활용 가능한 재가용 인지 강화 훈련 프로그램”이라고 강조했다.

국에자이는 이번 새미 런칭으로 액티브 시니어 세대에게 시간과 공간 제약이 없고, 접근성이 좋은 인지기능 강화 훈련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뇌건강 지킴이 새미는 ‘카카오톡 친구찾기’에서 ‘뇌건강 지킴이 새미’를 검색한 후 채널 추가하면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