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스키여제' 시프린, 핀란드 월드컵 회전 우승

임재훈 기자 / 기사작성 : 2018-11-18 12:20:09
  • -
  • +
  • 인쇄
▲사진: 미카엘라 시프린 인스타그램

 

'차세대 스키여제' 미카엘라 시프린(미국)이 2018-2019시즌 국제스키연맹(FIS) 월드컵에서 첫 우승을 차지했다. 

 

시프린은 17일(현지시간) 핀란드 레비에서 열린 2018-2019 FIS 월드컵 여자 알파인 회전 경기에서 1, 2차 시기 합계 1분 32초 61을 기록, 페트라 블로바(슬로바키아, 1분 33초 19)를 0.58초 차로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1차 시기에서 45초 06을 기록해 가장 좋은 성적을 낸 시프린은 2차 시기는 47초 55로 다소 부진했으나 합계에서 1위를 지켜냈다.

 

시프린은 만 18세이던 2014년 소치 올림픽에 출전해 최연소 여자 회전 금메달리스트가 됐으며 만 23세 이전에 월드컵 대회 40승 고지에 오른 스키 천재다. 

 

시프린은 특히 회전에 관한한 최강자다. 2013년부터 2015년까지 월드컵 회전 부문 우승을 독식했고 2017년과 2018년에도 회전 부문을 제패한 시프린은 현재까지 44회 월드컵 우승 가운데 33회가 회전 우승이다. 

 

비록 평창 동계올림픽에서는 회전에서 4위에 그쳤으나 대회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