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윔블던] '할렙 vs 윌리엄스' 女 단식 결승 맞대결 성사

김찬영 기자 / 기사작성 : 2019-07-12 08:06:52
  • -
  • +
  • 인쇄
▲사진: 윔블던 공식 SNS

 

시모나 할렙(루마니아, 세계랭킹 7위)과 세레나 윌리엄스(미국, 10위)가 윔블던 테니스대회(총상금 3천800만파운드·약 558억원) 결승 무대에서 만난다. 

 

할렙은 1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대회 여자 단식 준결승에서 엘리나 스비톨리나(우크라이나, 8위)를 73분 만에 세트 스코어 2-0(6-1 6-3)으로 꺾고 생애 첫 윔블던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할렙 개인적으로도 윔블던 결승이 처음이지만 루마니아 선수로서 윔블던 여자 단식 결승에 오른 선수도 할렙이 처음이다. 


범위를 그랜드슬램 전체로 넓히면 할렙은 2014년과 2017년, 2018년 프랑스오픈과 2018년 호주오픈에서 결승에 진출해 프랑스오픈에서 한 차례 우승을 경험했다. 


같은 날 윌리엄스는 바보라 스트리코바(체코, 54위)를 불과 59분 만에 세트 스코어 2-0(6-1 6-2)으로 제압하고 결승에 합류,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윔블던 결승에 올라 3년 만에 왕좌 복귀를 노릴 수 있게 됐다. 윌리엄스가 우승하면 통산 8번째 우승이다. 

 

윌리엄스는 윔블던 7회(2002년, 2003년, 2009년, 2010년, 2012년, 2015년, 2016년) 우승을 비롯해 호주오픈 7회(2003년, 2005년, 2007년, 2009년, 2010년, 2015년, 2017년), 프랑스오픈 3회(2002년, 2013년, 2015년), US오픈 6회(1999년, 2002년, 2008년, 2012년, 2013년, 2014년) 등 그랜드슬램 23승을 기록 중이다.

 

윌리엄스가 이번 윔블던에서 우승을 차지하게 된다면 그랜드슬램 통산 24회 우승으로 마거릿 코트(은퇴·호주)가 보유한 역대 그랜드슬램 여자 단식 최다 우승 기록과 동률을 이루게 된다. 

 

할렙과 윌리엄스의 상대전적은 윌리엄스가 9승 1패로 절대적인 우위에 있다. 윔블던에서는 8년 전인 지난 2011년에 한 차례 맞붙어 윌리엄스가 2-1 승리를 거둔바 있다. 이 경기가 두 선수가 잔디코트에서 벌인 유일한 맞대결이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본 기사